201205291401773359_1 

李允智想與趙政錫再度合作

이윤지는 “조정석 오빠는 몇 번이고 함께 작품을 하고 싶은 배우”라면서 “오빠는 어떨지 모르겠지만 난 정말 몇 번이고 함께 작품을 하고 싶다”고 말했다 또 이윤지는 “실제로 주변에서 조정석 오빠와 사귀라는 말을 많이 들었다”면서 “그만큼 극중에서 잘 어울렸다는 말이니까 배우로서 최고의 칭찬이라고 생각한다”고 미소를 지었다

在結束the king to hearts之後,李允智對趙政錫讚賞有加,她表示:哥哥怎麼樣我不知道,但我希望可以再一起合作多部作品,周圍有很多人都我叫和趙政錫哥哥真的交往,聽到這樣的話,我認為這是對演員最高的稱讚.

성격도 너무 좋고 활발해서 그런지 종방연 자리에서도 분위기를 주도하시더라고요. 근데 저는 종방연 자리까지만 해도 은시경으로서의 조정석 씨 모습만 가슴속, 머릿속에 가득했거든요. 그래서 조금은 적응이 안 됐어요. 너무 다른 모습을 보여주셨다고 할까요?

趙政錫的個性很好又很活潑,戲快終演的時候他主導了現場的氣氛,但是我還是把他當作殷時京,所以現在有點不適應,應該說他表現了太不同的一面~

 真的超喜歡趙政錫唱的這首처음 사랑,可惜他沒唱完整首,李允智唱的也很不錯,在她出道當演員之前,裴勇俊曾建議她應該當歌手才對...

처음엔 친구처럼 소중한 연인처럼

나의 마음에 너의 맘을 들여놓은 순간부터

설레던 내 마음은 운명이 될거라고

믿었던 철없던 내 처음 사랑

小co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